2011/11/8(화)
조회: 963
칸을 왕으로 해석한 것이겠지요.  
칸을 왕으로 해석한 것이겠지요.
      등록정보   [ 분류 : 자유 | 작성자 : 폴권 | 등록일 : 2004년 08월 10일 | 조회 : 320 | 추천 : 1 ]
      이메일   [ 이메일 : sqlk2025@ionet.netyeee ]


거서간, 마립간 처럼 자잘한 칸들은 많았습니다.

이 모든 작은 칸들은 대칸(태왕) 밑에 있는 제후들로 해석하면 되겠습니다.

칸을 왕으로 해석했기 때문에 한자로 대칸을 태왕으로 옮긴 것입니다...

그리고 황제를 처음 칭한 사람은 진시황입니다.

유철(한무제)은 그보다 한 세기 후입니다. 이미 유방 때에 대한(大漢)이란 연호가 만들어졌지요. 아마도 '대칸'의 짝퉁인 것으로 보입니다.

즉 북쪽 왕조에 대해, 짱깨들도 '대칸'이 있다는 걸 나타내고자 그렇게 연호를 만들었으며, 후에 좀더 자리가 잡히고 나라 꼴을 갖추고 난 후에 본격적으로 연호를 지어 만들게 된 것 같습니다.
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답변/관련 쓰기 수정/삭제
번호제 목첨부작성일조회
     대륙고려 홈페이지 보존판
     12~13세기 세계 최강대국 고려 홈페이지 메인화면
     저서 '환단원류사' 구입 문의
282   인용 - 반도패배주의자들, 이거 보고 뭐 못 느낍...   11/08(화)  1002
281   프레시안에서 - 이젠 평양도 중국 땅이라 하는군...   11/08(화)  890
280   칸을 왕으로 해석한 것이겠지요.   11/08(화)  963
279   고구려에는 황제란 개념이 없었습니다.   11/08(화)  1058
278   폴권님   11/08(화)  1638
277   칭기즈칸의 오류...   11/08(화)  968
276   도강언을 만든 사람은 촉나라 사람이 아닙니다.   11/08(화)  1482
275   바람부는 때에는 대세에 따르는 게 현명한 일입...   11/08(화)  810

 
처음 이전 다음       목록

ⓒ Copyright 1999~   TECHNOTE-TOP / TECHNOTE.INC,



| 상고사 | 게시판 | 자료실 | 천문해자 | Music Box | Photo | Poem

Copyrightⓒ 2005 BC.8937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